2017-07-17 18:18:39

프린트

중국 공산당대회 앞두고 대대적 검열…곰돌이푸도 대상

중국이 최근 동화 캐릭터 ‘곰돌이 푸’를 소셜미디어에서 검열해 그 배경이 주목되고 있습니다.

파이낸셜타임스는 곰돌이 푸를 담은 사진이나 동영상이 최근 한 주 동안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와 모바일 메신저 위챗 등의 소셜미디에에서 삭제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유는 알려지지 않고 있지만 통통한 캐릭터인 곰돌이 푸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을 희화화하는 소재로 사용되기 때문이라는 관측이 일반적입니다.

신문은 이번 검열이 국가 지도부를 임명하는 제 19차 공산당대회를 앞두고 이뤄졌다는 점에 주목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