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14 13:23:51

프린트

문 정부 첫 국군의날 행사 28일 개최…전략무기 공개

문재인 정부 들어 첫 국군의 날 행사가 오는 28일 창군 이후 처음으로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부에서 열립니다.

국방부는 “최근 북한의 도발 위협에 따른 위중한 안보 상황을 고려해 최초로 육·해·공 3군 합동 전력이 해군기지에서 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기념식에서 군은 강력한 대북 억제력을 과시하기 위해 탄도 미사일인 현무-2와 현무-3 등 전략무기를 공개할 예정입니다.

국군의 날은 10월 1일이지만, 올해는 추석 연휴로 행사를 앞당겨 개최하게 됐다고 국방부는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