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5 08:23:06

프린트

이란 강진 인명구조 마무리…”담요ㆍ텐트ㆍ물 부족” 호소

규모 7.3의 강진이 난 이란 케르만샤 주 에서 진행됐던 구조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당국이 밝혔습니다.

현지 언론은 지진이 난 지 사흘째로 접어들면서 생존자를 발견할 가능성이 매우 낮아졌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어 여진 공포로 야외에서 밤을 지새는 이재민들이 많다면서, 밤에 기온이 떨어져 담요와 텐트, 마실 물을 달라는 요구가 빗발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이란에서만 최소 450명이 사망하고, 7천여명 부상했습니다.

집이 부서진 이재민은 수만명에 달합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