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4 22:21:37

프린트

강원랜드 수사단, ‘외압폭로’ 안미현 검사 사흘째 조사

강원랜드 채용비리 관련 수사단이 수사과정에서 외압이 있었다고 폭로한 안미현 의정부지검 검사를 사흘 연속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했습니다.

안 검사는 지난 12일 있었던 10시간가량의 조사에 이어 어제(13일)도 13시간 넘게 추가 조사를 받았습니다.

수사단은 강원랜드 수사과정에서 외압행사가 있었다는 안 검사 측 주장과 기존 수사 기록을 대조하며 확인하는 작업을 진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