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4 20:47:40

프린트

최첨단 해양실습선 ‘한반도호’ 첫 항해

해양실습선 한반도호가 오늘(14일) 첫 항해를 시작했습니다.

한반도호는 한진중공업에서 건조한 최신 해양 실습선입니다.

길이 103m, 폭 16m, 5천265t의 이 배는 동시에 162명을 태우고 바다에서 실습을 할 수 있게 만들어졌습니다.

배 안엔 모의 선박운전 실습이 가능한 선박 조종 시뮬레이터, 전자해도장치, 멀티미디어실 등 첨단 교육 장비가 갖춰져 있습니다.

한반도호는 해양수산연구원에서 운영하면서, 해사고등학교 학생과 오션폴리텍 교육생 등 연간 400여 명의 예비 해기사를 길러내는 역할을 할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전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