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0 21:13:42

프린트

김경수 폭행 50대 체포…기동민 SNS에 상처 공개

특검 조사를 받고 귀가하던 김경수 경남도지사를 폭행한 50대 남성 천 모 씨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특검 사무실 앞에서 김 지사의 뒤통수를 가격하고 뒷덜미를 잡아끈 천 모씨를 폭행 혐의로 체포했습니다.

천씨는 특검 앞에서 김 지사 구속 수사를 촉구하는 집회 등을 생중계한 유튜버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의원은 페이스북에 움푹 패이고 피멍이 든 김 지사의 상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기 의원은 천 씨를 향해 “백색테러다. 법과 원칙에 따라 단호히 처리해야 한다”는 글을 남겼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