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5 11:21:38

프린트

한국 첫 5G폰 놓치나…미국은 내달 11일 출시

미국이 다음 달에 첫 5G 스마트폰을 출시합니다.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미국 최대 이동통신사 버라이즌은 다음달 11일 시카고와 미니애폴리스에서 5G 이동통신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삼성전자와 국내 이동통신업계는 당초 이달 말 세계 처음으로 5G 스마트폰 상용화에 나설 계획이었지만 이를 다음 달로 미뤘습니다.

삼성의 갤럭시S10 5G 버전은 품질 안정화 작업이 길어지면서 출시 일정이 아직 잡히지 않았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