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2 21:06:45

프린트

선관위, ‘호의적 기사 써달라’ 기자에 돈 봉투 준 인사 고발

경남도선관위는 4·3 보궐선거 통영 고성 지역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정점식 후보에 대해 우호적인 기사를 써달라고 부탁하며 기자에게 현금을 건넨 혐의로 A씨를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A씨는 지난달 한 지역 언론사 기자에게 정 후보에게 우호적인 기사를 부탁하며 현금 50만원을 준 혐의를 받습니다.

다만 선관위는 A씨와 정 후보와의 연관성이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으며 정 후보 측도 A씨가 캠프와 무관하다고 전한 바 있습니다.

해당 기자는 한 라디오 프로그램에 나와 A씨에게 돈을 받은 경위를 설명하고 통화 내용이 담긴 녹음 파일을 공개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