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0 17:22:40

프린트

‘클럽-경찰 유착 연결고리’ 브로커 구속심사

서울 강남 클럽의 미성년자 출입사건 무마 과정에서 클럽과 경찰관 간 연결고리 역할을 한 브로커의 구속심사가 오늘 진행됐습니다.

앞서 경찰은 지난 18일 긴급체포한 A씨에 대해 제3자 뇌물취득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며, 검찰이 영장을 법원에 청구했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아레나 실소유주 강 모 씨의 또다른 업소 미성년자 출입사건 무마를 위해 현직 경찰관 2명에게 수백만원씩을 건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의 구속 여부는 이르면 오늘밤 결정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