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6 18:17:15

프린트

[김대호의 경제읽기] 트럼프 ‘행정명령’ 서명…통신전쟁 서막 오르나?
<출연 : 김대호 경제학박사>

무역갈등이 첨예한 가운데 미국과 중국 간에 또 다른 갈등요소가 생겼습니다.

바로 트럼프의 ‘행정명령’인데요.

이번 조치가 미국과 중국을 넘어 IT 산업 전반으로 확대,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높아 세계 각국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합니다.

현 상황 전문가와 분석해보겠습니다.

<김대호의 경제읽기> 김대호 경제학박사 나와계십니다.

<질문 1>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의 국가 안보에 위험을 끼칠 수 있는 기업의 장비 구매 또는 사용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했습니다. 그리고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는데요. 대체 이 행정명령이 무엇이기에 모두 주목하는건가요? 또한 이번 서명을 전세계 통신 전쟁의 서막으로 읽는 목소리가 나오는 배경은 무엇인지요?

<질문 2>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명령에 이어 미국 상무부에서는 화웨이 등 70개 계열사와 거래를 제한하는 명단을 발표했습니다. 이 명단에 올랐다는 건 어떤 의미가 있는 일인가요? 중국에서는 어떤 반응을 보이고 있나요?

<질문 3> 이번 조치가 우리나라 경제에는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되나요? 특히 LG가 타격을 입게 됐다는데 어떤 이유 때문입니까?

<질문 3-1> 글로벌 통신장비 시장은 어떻게 구성되어 있습니까? 미국에서 화웨이 제품을 배제하는 조짐은 계속해서 보여졌다던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LG는 왜 화웨이를 선택했던 건가요?

<질문 4> 여기서 드는 의문 중 하나는 안보 위협을 이유로 기업의 경제활동을 법으로 규제해도 될지인데요. 또한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명령으로 가장 큰 타격을 받게 된 화웨이가 정말 미국 안보를 위협하는건지도 궁금합니다.

<질문 4-1> 미국에서 화웨이를 견제하고 민간기업으로 보지 않는 이유는 무엇 때문입니까? 화웨이, 정확히 어떤 회사인가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