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5 22:41:50

프린트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서울에 사는 50대 남성이 비브리오패혈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이 환자는 항생제 치료로 회복된 상태입니다.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려면 어패류는 충분히 익혀 먹고, 피부에 상처가 있으면 바닷물에는 들어가지 말아야 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