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8 22:59:08

프린트

일본 니카타현 진도 6 강진…”쓰나미 우려”

일본 기상청은 오늘(18일) 오후 10시 22분쯤 니가타현에서 진도 6강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기상청은 주변 해안 지역에 1m 정도의 쓰나미 발생 우려가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진도 6강은 실내에서 고정하지 않은 가구의 대부분이 이동하고 넘어지며, 실외에서는 벽 타일이나 창문 유리가 파손돼 떨어지는 건물이 많아지는 수준의 강도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