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기사 상세보기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무더위 속 곳곳 소나기…점차 태풍 영향 비
  • 송고시간 2019-08-14 19:01:14
[날씨] 무더위 속 곳곳 소나기…점차 태풍 영향 비

[앵커]

오늘도 무더위가 이어지겠고 내륙으로는 요란한 소나기가 지나겠습니다.

점차 태풍 크로사의 간접 영향도 받겠습니다.

자세한 날씨부터 기상센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민지 캐스터.

[캐스터]

네, 오늘도 폭염은 계속됩니다.

서울을 비롯한 전국 많은 지역에 폭염경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오늘 한낮에 서울 35도, 대구는 34도, 홍천은 37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또 다른 지역들도 보시면 광주가 34도, 대구 34도, 강릉 30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이렇게 기온이 크게 올라 불안정해지면서 중부와 호남 내륙에는 오후에 소나기가 지나기도 하겠습니다.

오늘까지는 이렇게 많이 덥겠지만 점차 태풍 크로사의 간접 영향을 받으면서 더위가 조금씩 누그러들겠습니다.

우선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해상에서 북상하고 있습니다.

광복절인 내일 일본 혼슈에 상륙한 뒤 동해상으로 빠져나가겠습니다.

이 태풍 앞부분에서 만들어진 비구름의 영향으로 우리나라에도 비가 내릴 텐데요.

비는 오늘 오후 동해안을 시작으로 밤에는 영남과 제주에서 비가 내리겠고요.

광복절인 내일은 전국으로 확대되겠습니다.

특히 동해안 지역에 계신 분들은 더욱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이들 지역은 많게는 25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질 텐데요.

시간당 20~50mm의 강한 비에 또 강한 바람까지 동반되겠습니다.

피해 없도록 각별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또 서울을 비롯한 그밖의 지역들은 최고 60mm의 비가 내리겠습니다.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김민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12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