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기사 상세보기

문화·연예

연합뉴스TV 외화 공세에 7월 한국영화 관객 11년만에 최저
  • 송고시간 2019-08-14 21:38:28
외화 공세에 7월 한국영화 관객 11년만에 최저

지난달 한국영화를 본 관객이 7월 기준으로 11년 만에 최저를 기록했습니다.

영화진흥위원회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한국영화 관객은 334만명에 그쳤고 이에 따라 한국영화의 점유율은 15%로 떨어졌습니다.

외화인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과 '라이온 킹'이 개봉하면서 한국영화들이 개봉을 피한데다, 기대작 '나랏말싸미'는 역사 왜곡 논란으로 흥행에 실패했습니다.

외국영화를 본 관객은 7월 기준 역대 최다인 1천858만명이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12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