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광복절 태풍 영향 전국 비…동해안 300mm 이상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광복절 태풍 영향 전국 비…동해안 300mm 이상
  • 송고시간 2019-08-15 03:15:54
[날씨] 광복절 태풍 영향 전국 비…동해안 300mm 이상

오늘도 무척 더우셨죠?

광복절인 내일은 더위는 누그러들겠지만 강한 비바람에 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제10호 태풍 크로사는 현재 중형급의 세력으로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해상을 지나고 있는데요.

내일 오전 일본 규슈 쪽에 상륙했다가 동해상을 통해서 빠져나갈 것으로 보입니다.

태풍의 간접영향으로 오늘 밤부터 영남과 제주는 비가 내리겠고요.

광복절인 내일은 전국으로 확대되겠습니다.

특히 동풍의 영향을 함께 받는 강원 영동과 영남 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최고 50mm의 매우 강한 비가 집중되겠습니다.

따라서 이 지역으로는 현재 강풍 예비특보와 태풍 예비특보가 함께 내려져 있습니다.

예상되는 강수량은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 많게는 300mm 넘는 폭우가 쏟아지겠고요.

영남 해안으로도 최고 120mm에 달하는 많은 양의 비가 예상됩니다.

그 밖 지역으로는 적게는 5mm, 많게는 60mm 정도가 되겠습니다.

자세한 내일 아침 기온 살펴보면 서울 26도, 청주 26도, 대구도 26도로 출발하겠고요.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대구 31도, 창원은 3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태풍의 간접영향으로 내리는 비는 남부지방은 내일 밤이면 대부분 그치겠지만 중부와 호남지역은 모레 아침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좋아요
유튜브
연합뉴스TV 구독
네이버
연합뉴스TV 팔로워 126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