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스페인 15일간 국가비상사태…총리 부인도 확진

세계

연합뉴스TV 스페인 15일간 국가비상사태…총리 부인도 확진
  • 송고시간 2020-03-15 11:10:51
스페인 15일간 국가비상사태…총리 부인도 확진

스페인이 어제(14일)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15일간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한 가운데 페드로 산체스 총리의 부인도 감염됐다고 AF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스페인 총리실은 산체스 총리의 부인 마리아 베고나 고메스 페르난데스 여사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총리 부부는 관저에 머물고 있으며 건강 상태는 괜찮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스페인 정부는 국가비상사태에 따라 모든 국민에게 2주간 생필품, 약품 구매, 출퇴근 목적을 제외하고는 자택에 머물도록 조치했습니다.

스페인은 사람과 물자의 이동제한을 위해 필요하면 군대도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스페인의 확진자 수는 6천명을 훌쩍 넘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