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8·9살 아들 맨발로 산에 두고 온 엄마 입건

사회

연합뉴스TV 8·9살 아들 맨발로 산에 두고 온 엄마 입건
  • 송고시간 2020-06-30 18:09:43
8·9살 아들 맨발로 산에 두고 온 엄마 입건

8살, 9살 난 두 아들이 말을 듣지 않는다며 맨발로 산에 두고 온 엄마가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아동학대 혐의로 40대 여성 A씨를 입건해 수사 중입니다.

A씨는 지난 19일 밤 직접 차를 운전해 서울 강서구 개화산 중턱에 두 아들을 벌거벗긴 채 내려놓고 자리를 떴습니다.

초등학생 아들 둘은 이튿날 새벽 2시 쯤 행인의 신고로 발견됐습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훈육 목적에서 이같은 일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