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코로나19 항체 수명은 길어야 3개월"

세계

연합뉴스TV "코로나19 항체 수명은 길어야 3개월"
  • 송고시간 2020-07-14 22:13:33
"코로나19 항체 수명은 길어야 3개월"

코로나19로 형성된 항체는 수명이 길어야 3개월이라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영국 킹스칼리지 면역학 교수 연구팀이 병원에 입원한 코로나19 환자 등 100여명을 대상으로 주기적으로 항체 검사를 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보도했습니다.

전체적으로 코로나19 항체는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해 3주가 지나면 수치가 정점에 이르고 그 후부터 급속히 떨어졌으며, 항체 지속 기간은 2∼3개월로 비교적 짧았다고 연구팀은 설명했습니다.

이는 항체의 보호 기간이 지나면 재감염도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에 따라 백신을 한 번 맞는 것으로는 부족하고 추가 접종이 필요할 수 있다고 연구팀은 지적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