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코로나 확진' 벤투호 선수들 전세기로 26일 귀국

스포츠

연합뉴스TV '코로나 확진' 벤투호 선수들 전세기로 26일 귀국
  • 송고시간 2020-11-22 13:16:29
'코로나 확진' 벤투호 선수들 전세기로 26일 귀국

오스트리아 원정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오는 26일 대한축구협회가 제공하는 전세기를 타고 귀국합니다.

전세기에는 조현우와 이동준, 김문환, 나상호 등 확진 선수들과, 스태프, 밀접접촉자 등 15명이 탑승할 예정입니다.

러시아리그 루빈 카잔에서 뛰는 황인범은 구단에서 곧바로 복귀를 원해 진단검사를 한 차례 더 받은 뒤 전세기 탑승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