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신규 확진 392명…하루 만에 다시 300명대로

경제

연합뉴스TV 신규 확진 392명…하루 만에 다시 300명대로
  • 송고시간 2021-01-24 10:07:27
신규 확진 392명…하루 만에 다시 300명대로

[앵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어제 392명 발생했습니다.

신규 확진자는 그제 400명대를 기록했다가 다시 300명대로 떨어지며 400명대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습니다.

보도국 연결합니다. 이동훈 기자.

[기자]

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어제 하루 392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7만5,084명이 됐습니다.

하루 전보다 39명 줄었습니다.

신규 확진자 수는 그제 400명대로 올라섰다가 어제 다시 300명대로 떨어지며 400명대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이 23명이고 지역감염자는 369명입니다.

지역별로는 서울 127명, 경기 99명, 인천 23명 등 수도권이 249명으로 전체의 63%를 차지했습니다.

수도권 임시검사소 확진자는 62명입니다.

이외 부산 19명, 광주 17명, 충북 12명, 대구·세종·강원에서 각 11명 등이 발생했고 전국 17개 시도 중 대전을 제외한 16개 시도에서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완치돼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486명 늘어 모두 6만2,530명이 됐습니다.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1만1,205명, 이 가운데 위중증 환자는 282명입니다.

사망자는 어제 하루 12명 늘어 누적 1,349명이 됐습니다.

방역당국은 감염경로 불명 확진자 비율이 여전히 20%를 웃돌고 변이 바이러스 확산 가능성이 남아있는 만큼 아직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정부는 이번 주 확진자 발생 흐름을 지켜보면서 이달 말 종료 예정인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 조정 여부를 검토할 계획입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