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램지어, 日정부와 관계 인정…"논문엔 절대 영향 없었다"

세계

연합뉴스TV 램지어, 日정부와 관계 인정…"논문엔 절대 영향 없었다"
  • 송고시간 2021-03-06 10:52:51
램지어, 日정부와 관계 인정…"논문엔 절대 영향 없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매춘부로 왜곡하는 논문을 쓴 마크 램지어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가 일본 정부와의 관계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하버드대 교내신문 '하버드 크림슨'은 논문 논란이 발생한 직후 램지어 교수와의 인터뷰에서 그가 일본 정부와 관계가 있다는 사실을 부정하지 않았다고 현지시간 5일 보도했습니다.

다만 그는 이후 하버드 크림슨에 추가로 이메일을 보내 일본 정부와의 관계는 자신의 논문에 영향을 전혀 미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램지어 교수는 2018년 일본 정부 훈장 '욱일장'을 수상한 바 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