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예술의전당 직원, 사내에서 가상화폐 채굴하다 적발

문화·연예

연합뉴스TV 예술의전당 직원, 사내에서 가상화폐 채굴하다 적발
  • 송고시간 2021-06-08 21:14:45
예술의전당 직원, 사내에서 가상화폐 채굴하다 적발

예술의전당 소속 직원이 예술의전당 지하에 가상화폐 채굴기를 몰래 설치해 가동하다가 적발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습니다.

예술의전당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1월 가상화폐 이더리움 채굴기 2대를 서예박물관 지하에 설치한 뒤 가동하다 순찰 직원에게 적발됐습니다.

채굴 금액은 약 63만8천 원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예술의전당은 인사위원회를 열어 A씨에게 정직 2개월과 무단 사용한 전기료 30만 원을 정산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