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변협, '로톡' 비판…"사법정의가 자본에 예속"

사회

연합뉴스TV 변협, '로톡' 비판…"사법정의가 자본에 예속"
  • 송고시간 2021-06-21 18:06:33
변협, '로톡' 비판…"사법정의가 자본에 예속"

대한변호사협회 등이 법률 플랫폼 서비스 '로톡'에 대해 "사법정의가 자본에 예속되는 사태가 우려된다"며 비판했습니다.

변협과 서울변회 등 전국 14개 지방변호사회는 공동 입장문을 내고 "법률 플랫폼은 변호사법이 엄격히 금지하던 사무장 로펌이 온라인 형태로 구현된 것에 불과하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거대 자본이 법률시장을 잠식해 영리화하고, 법률가들이 예속되는 상황이 심각하게 우려된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대한변협은 '로톡' 운영 방식이 '변호사 아닌 사람이 금품을 받고 변호사를 알선해서는 안 된다'는 변호사법에 반한다며 로톡에 광고 의뢰한 회원을 징계하기로 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