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청해부대 확진자 68명으로 늘어…수송기 현지로 출발

정치

연합뉴스TV 청해부대 확진자 68명으로 늘어…수송기 현지로 출발
  • 송고시간 2021-07-18 17:12:31
청해부대 확진자 68명으로 늘어…수송기 현지로 출발

[앵커]

해외에 파병된 해군 청해부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모두 68명으로 늘었습니다.

아직 200여 명의 장병이 검사 결과를 나오지 않은 만큼 확진자는 더 많아질 전망인데요.

이들을 태워 귀국시킬 공군 수송기가 오늘 출발했습니다.

지성림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해군 청해부대 34진 문무대왕함에서 대규모 집단감염 우려가 현실이 됐습니다.

합참은 오늘 오전 8시 현재까지 문무대왕함에서 61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최초로 확진자가 확인된 지난 목요일 이후 누적 확진자는 68명으로 늘었습니다.

합참 관계자는 "현지 보건 당국에 의뢰한 승조원 300여 명에 대한 PCR 전수검사 중 101명의 결과를 먼저 통보받았다"며 "기존 확진자 7명을 포함해 68명이 양성으로 나왔다"고 설명했습니다.

나머지 200여 명에 대한 검사 결과가 아직 나오지 않은 만큼 확진자는 큰 폭으로 늘어날 것으로 보입니다.

현지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는 환자는 폐렴 의심 증세로 추가로 입원한 승조원 3명을 포함해 모두 15명으로 늘었습니다.

이들 중 중증으로 집중관리를 받는 환자는 3명으로, 의료진은 이들도 수송기로 후송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한다고 합참은 전했습니다.

청해부대 장병들의 귀국을 위해 공군 다목적 공중급유수송기 2대가 오늘 현지로 출발했습니다.

수송기에는 함정 운용을 위한 필수 인력 약 150명으로 구성된 긴급 파견부대가 탑승했습니다.

이들은 청해부대 34진으로부터 문무대왕함을 인수해 국내로 운항해 올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지성림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