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푹푹 찌는 절기 '대서'…서쪽 폭염경보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푹푹 찌는 절기 '대서'…서쪽 폭염경보
  • 송고시간 2021-07-22 21:33:36
[날씨] 푹푹 찌는 절기 '대서'…서쪽 폭염경보

절기 '대서'인 오늘은 덥다는 말이 부족할 정도였습니다.

전국이 뜨거운 열기 속에 갇혔는데요, 특히 동풍이 태백산맥을 넘으면서 서쪽 지역이 더 뜨거웠습니다.

오늘 한낮에 서울이 동작구는 37.8도까지 올랐고요, 경기 고양 덕양구에서는 38.5도까지 치솟았습니다.

심한 무더위에 건강관리 잘해주셔야겠습니다.

폭염특보도 강화됐습니다.

서쪽 대부분 지역은 폭염경보가 내려져 있고요, 강원 많은 지역으로도 폭염경보 발효 중입니다.

낮에는 극심한 폭염이 나타나고요, 밤에도 열기가 식지 않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습니다.

25도를 웃돌면서 주로 대도시와 해안가를 중심으로 열대야가 예상됩니다.

당분간 비 소식 없이 오늘 같은 극심한 폭염이 이어지겠습니다.

일부 지역으로는 37도를 넘기기도 하겠는데요, 온열질환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