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문대통령 비하' 소마, 한국 떠난다…日정부, 귀국령

정치

연합뉴스TV '문대통령 비하' 소마, 한국 떠난다…日정부, 귀국령
  • 송고시간 2021-08-01 17:38:59
'문대통령 비하' 소마, 한국 떠난다…日정부, 귀국령

[앵커]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부적절한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킨 소마 히로히사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 공사가 곧 귀국길에 오릅니다.

우리 외교부가 응당한 조치를 해달라며 항의한 지 보름만입니다.

신새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부적절한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소마 히로히사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 공사가 금명간 귀국할 전망입니다.

일본 외무성은 소마 공사에게 1일부로 귀국하도록 명령했다고 일본 닛케이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보도는 사실인 것으로 확인했다"며 "구체 내용은 일본 정부가 밝힐 사안"이라며 말을 아꼈습니다.

신문은 "주한일본대사관에 근무한 공사는 거의 2년 주기로 인사 이동했다"며, "소마 총괄 공사가 2019년 7월 부임해 2년이 지났기 때문에 귀국할 예정이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소마 공사는 지난 15일 국내 한 언론과의 오찬에서 문 대통령의 한일 관계 개선 노력을 성적 표현으로 폄하해 물의를 빚었습니다.

외교부는 이틀 뒤,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일본대사를 초치해 강하게 항의했습니다.

한일 관계 발전을 위한 우리 측 정상의 노력을 크게 폄훼하는 무례한 발언이라며, 조치를 신속하게 취해달라고 요구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도 "외교관으로서 극히 부적절한 발언이며 유감"이라고 논평했지만, 인책 소환 등 즉각적인 조치는 이뤄지지 않았습니다.

결국 소마 공사의 부적절한 발언으로 외교부 항의가 있은 지 보름이 지나서야 귀국 조치가 이뤄졌고, 그마저도 '재임기간'이 고려된 인사라는 해석이 따라붙었습니다.

연합뉴스TV 신새롬입니다. (romi@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