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법원, 서울 학원·교습소 코로나 선제검사 명령 유지

사회

연합뉴스TV 법원, 서울 학원·교습소 코로나 선제검사 명령 유지
  • 송고시간 2021-08-03 13:06:08
법원, 서울 학원·교습소 코로나 선제검사 명령 유지

학원과 교습소 종사자들에게 선제적으로 코로나19 유전자 증폭 검사, PCR 검사를 받게 한 서울시 행정명령이 부당하다며 사교육단체가 집행정지를 신청했지만 법원이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서울행정법원은 어제(2일) 함께하는사교육연합 회원 2명이 서울시장을 상대로 낸 집행정지 신청을 기각했습니다.

재판부는 행정명령으로 인한 손해는 불투명한 반면, 행정명령 효력 정지가 공공복리에 미칠 악영향은 크다고 봤습니다.

재판부는 "서울시의 행정명령으로 학원이 코로나 확산 위험이 있는 공중시설이라는 선입견이 생겨 경영악화로 이어지게 될 것이란 신청인 측 주장은 단정하기 어렵다"고 지적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