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HMM 노조, 파업위기에 청와대에 도움 요청

경제

연합뉴스TV HMM 노조, 파업위기에 청와대에 도움 요청
  • 송고시간 2021-08-05 08:32:54
HMM 노조, 파업위기에 청와대에 도움 요청

국내 최대 컨테이너 선사인 HMM 노조가 임금과 단체협약 협상 난항으로 파업 위기에 직면하자 청와대를 찾아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HMM 육상노조 김진만 위원장과 해원 노조 전정근 위원장은 어제(4일)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실 관계자를 만났습니다.

두 위원장은 HMM 직원들이 수년간 열악한 근무환경을 버텨냈지만 사측 등이 공적자금 투입을 이유로 임금인상에 난색을 보이고 있다며 파업시 수출 물류대란이 불가피하다는 점을 설명했습니다.

두 노조는 중앙노동위원회 쟁의조정에서도 소득이 없으면 HMM 사상 첫 파업에 나서겠다는 입장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