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30초뉴스] 성추행 피해 여중사 사망에 장관 또 사과…대통령은 격노했다

정치

연합뉴스TV [30초뉴스] 성추행 피해 여중사 사망에 장관 또 사과…대통령은 격노했다
  • 송고시간 2021-08-13 17:35:47
[30초뉴스] 성추행 피해 여중사 사망에 장관 또 사과…대통령은 격노했다

공군 여중사 성추행 사망 사건의 수사와 재판이 한창 진행 중인 가운데 해군 여중사가 상사의 성추행 피해 신고 후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서욱 국방부 장관은 성추행 피해 76일 만에 최초 보고를 받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피해 당사자가 '외부 유출'을 원치 않아 상부 보고가 늦게 이뤄졌다는 게 군의 설명이지만, 보고 매뉴얼에 구멍이 생겼다는 비판을 피하기 어려워 보입니다. 공군 사건 당시 병영문화 폐습 개선을 지시했던 문재인 대통령도 이번 사건에 대한 보고를 받고 격노했다고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습니다.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