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태풍 '오마이스' 북상 중…남해안·제주 최고 400mm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태풍 '오마이스' 북상 중…남해안·제주 최고 400mm
  • 송고시간 2021-08-23 20:27:35
[날씨] 태풍 '오마이스' 북상 중…남해안·제주 최고 400mm

조금 전 태풍 오마이스가 제주 부근에 상륙했습니다.

점차 비바람은 더 거세질 텐데요.

자정 무렵이면 전남 여수나 경남 남해 부근에 접근할 것으로 보입니다.

내륙을 지나면서 온대저기압으로 약화되어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이는데요.

태풍의 세력이 그리 강하진 않지만 비구름대까지 합쳐지면서 많은 비를 쏟아낼 텐데요.

따라서 제주와 제주 해상 남해안으로는 태풍특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전국 곳곳에 비가 내리며 경기남부와 충청과 경북 일부로 호우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태풍의 길목인 남해안과 지리산, 제주 산간에선 내일까지 총 400mm 이상 집중적으로 쏟아지겠습니다.

그 밖의 남부지방과 제주는 100~300mm가 되겠는데요.

특히 태풍이 제주에 가장 가까워지는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남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70mm 이상의 폭우가 내리겠습니다.

태풍이 지나가더라도 내일 서쪽에서 강한 비구름대가 유입될 텐데요.

태풍이 남긴 수증기와 합쳐지면서 중부지방으로도 최고 200mm의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여기에 바람도 강하게 불겠습니다.

남부지방과 제주도, 특히 태풍이 상륙하는 남해안 지역에 초속 10에서 18m로 매우 강하게 불겠고요.

순간적으로는 초속 30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예상됩니다.

가로수가 뽑힐 수 있는 위력의 강풍이 예상됩니다.

태풍으로 인한 피해 없도록 안전에 주의해주시기 바랍니다.

태풍상황 전해드렸습니다.

(김규리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