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캔틀레이, 175억원 주인공…임성재 시즌 최다 버디 신기록

스포츠

연합뉴스TV 캔틀레이, 175억원 주인공…임성재 시즌 최다 버디 신기록
  • 송고시간 2021-09-06 18:14:57
캔틀레이, 175억원 주인공…임성재 시즌 최다 버디 신기록

패트릭 캔틀레이가 PGA투어 플레이오프 최종전, 투어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며 1,500만 달러, 175억 원 보너스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캔틀레이는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한 타를 줄여 최종 합계 21언더파로 세계랭킹 1위 욘 람을 한 타 차로 따돌리고 시즌 4번째 우승에 성공했습니다.

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투어 챔피언십에 출전한 임성재는 4언더파 공동 20위로 대회를 마쳤습니다.

4라운드에서 버디 5개를 잡은 임성재는 이번 시즌 총 498개의 버디를 기록해 2000년 스티브 플레시가 작성한 한 시즌 최다 버디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