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공정위, 김범수 의장 정조준…카카오 상생안 마련 분주

경제

연합뉴스TV 공정위, 김범수 의장 정조준…카카오 상생안 마련 분주
  • 송고시간 2021-09-13 20:23:40
공정위, 김범수 의장 정조준…카카오 상생안 마련 분주

[앵커]

공정거래위원회가 김범수 카카오 의장이 100% 지분을 보유한 회사에 대한 조사에 나섰습니다.

일부 자료 누락이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골목상권 침해 압박이 김 의장으로 직접 향하는 모양새가 되고 있습니다.

배삼진 기자입니다.

[기자]

김범수 카카오 의장이 100% 지분을 가진 케이큐브홀딩스.

카카오의 주식 11% 가지고 있어 김 의장에 이어 2대 주주입니다.

최근 케이큐브홀딩스에 대한 현장 조사를 벌인 공정거래위원회는 자료 누락과 허위보고된 정황을 일부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카카오모빌리티의 '콜 몰아주기' 의혹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인 상황에서 이번에는 총수인 김 의장을 직접 겨냥한 것으로 해석됩니다.

공정위는 올해 안에 이 문제를 상정해 수위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단순 누락이면 경고로 끝나지만, 고의성이 인정될 경우 검찰 고발 처분까지 이어질 수 있습니다.

업계에서는 110여 개 계열사를 거느린 카카오에 대한 정부의 전방위 압박이 사실상 현실화됐다고 보고 있습니다.

특히 정치권은 물론 일반인들 역시 골목상권 침해에 대한 카카오 제재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높아 압박의 강도는 더 높아질 수 있습니다.

이런 분위기를 반영하듯 카카오 주가는 4거래일 만에 20% 가까이 떨어졌습니다.

카카오뱅크와 카카오게임즈 역시 하락세를 이어가면서 이들 3곳의 시가총액은 나흘간 17조원이나 빠졌습니다.

카카오 역시 전방위 압박에 대응하기 위한 상생안 마련에 분주해졌습니다.

미용실과 꽃 배달 서비스 등 자영업자들이 주축이 된 일부 사업의 철수 가능성도 나오고 있지만, 반발 여론을 달랠 수 있을지 미지수입니다.

연합뉴스TV 배삼진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