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태풍 간접영향, 제주 최대 300㎜↑ 물벼락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태풍 간접영향, 제주 최대 300㎜↑ 물벼락
  • 송고시간 2021-09-14 15:21:09
[날씨] 태풍 간접영향, 제주 최대 300㎜↑ 물벼락

[앵커]

태풍의 간접영향으로 제주도에는 앞으로 최대 300mm가 넘는 호우가 집중되겠습니다.

반면 중부지방은 맑은 하늘에 더운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하윤 캐스터.

[캐스터]

9월 중순의 서울은 다시 여름의 기세를 올리는 듯 날이 다시 덥습니다.

동풍이 산맥을 넘어서 달궈지는 데다 뜨거운 햇볕이 내리쬐고 있고요, 여기에 태풍의 열기까지 유입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제14호 태풍 찬투는 상하이 부근 해상에 정체하듯 머무르고 있습니다.

하지만 목요일부터는 북쪽에 있는 고기압이 약화되면서 태풍의 길이 열리겠고요.

동쪽으로 이동하면서 금요일이면 제주 해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하지만 태풍의 이동속도에 따라 주말까지 이어질 가능성, 염두에 두셔야겠습니다.

제주도에 연일 큰비가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모레 오전까지 많게는 300mm가 넘는 물벼락이 집중되겠고요.

호남 남해안에도 최대 120mm 이상의 큰비가 예상됩니다.

여기에 강풍까지 동반되는 만큼 추석을 앞두고 피해 없도록 대비를 철저하게 하셔야겠습니다.

금요일에는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하지만 아직 경로가 유동적이기 때문에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잘 살펴주셔야겠고요.

수도권은 비가 내리기 전까지 낮 더위가 지속되겠습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