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날씨] 추석 첫날, 대체로 맑고 일교차 커…동해상 풍랑

날씨

연합뉴스TV [날씨] 추석 첫날, 대체로 맑고 일교차 커…동해상 풍랑
  • 송고시간 2021-09-18 09:47:26
[날씨] 추석 첫날, 대체로 맑고 일교차 커…동해상 풍랑

닷새간의 추석 연휴가 시작됐습니다.

오늘부터는 대체로 맑은 하늘 드러나면서 활동하기 좋겠습니다.

한낮기온 서울 기준 28도까지 올라 다소 더울텐데요.

하지만 아침저녁으로는 바람이 서늘한 만큼 일교차에 유의하셔야겠고요.

동풍의 영향으로 강원영동지역에는 오전까지 비가 약간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습도가 높고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충북과 경북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끼어있습니다.

아침들어 많이 소산된 모습이지만 여전히 가시거리가 1km 안팎으로 짧은 곳들이 있어 조심 운전하셔야겠습니다.

현재 기온 살펴보면 서울은 22.8도, 춘천 21.1도, 대구는 22.8도 가리키고 있습니다.

낮기온은 서울 28도, 대전과 대구 27도로 맑은 하늘에 볕이 따갑겠습니다.

태풍은 오늘 새벽 일본 열도에 상륙했고 우리나라는 영향권에서 완전히 벗어났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동해상과 남해상을 중심으로 물결이 높은데요.

파고가 최고 4m까지 거세게 일며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연휴 후반부에는 오락가락 비소식이 잦겠습니다.

추석 당일인 화요일에는 전국에 비가 한 차례 지나겠지만 구름의 이동속도가 빨라 곳곳으로는 구름 사이로 달을 관측할 수 있겠고요.

수요일에는 중부지방에 비가 조금 지나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김하윤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