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연휴 끝자락 검사소는 북적…"검사받고 출근"

사회

연합뉴스TV 연휴 끝자락 검사소는 북적…"검사받고 출근"
  • 송고시간 2021-09-22 16:14:48
연휴 끝자락 검사소는 북적…"검사받고 출근"

[앵커]

코로나19 검사시설에도 평일만큼이나 많은 시민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연휴가 끝나고 확진자가 더 늘지는 않을까 우려가 여전한데요.

검사소에 취재기자가 나가 있습니다.

신현정 기자.

[기자]

서울광장 임시선별검사소입니다.

연휴 내내 가동된 이곳에서는 명절 분위기를 찾기 어려웠습니다.

평일 검사소 분위기와 크게 다르지 않았는데요.

연휴가 끝나갈수록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몇몇 시민들과 이야기를 나눠봤는데요.

검사를 받아 감염 여부를 확인한 뒤 일상 복귀를 준비하는 모습입니다.

<신상욱 / 서울 동작구> "연휴 기간 동안에 회사 보안 근무 하면서 받으라고 해서 왔어요. 주기적으로 받아요, 한 달, 보름마다 이런 식으로."

현장 의료진도 연휴를 반납한 채 방역 최전선에서 감염병과 싸우고 있습니다.

[앵커]

연휴 기간 검사 시설은 어떻게 운영되고 있는지도 함께 정리해주시죠.

[기자]

네, 각 자치구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는 대부분 평일처럼 운영되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자가 집중된 서울은 연휴 기간에도 임시 선별검사소를 가동하고 있습니다.

터미널이나 휴게소 등 인구가 몰리는 곳에는 오는 30일까지 검사소를 추가 운영합니다.

이와 별개로 서울시는 SRT 수서역과 남부터미널 등 4곳에 추가로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를 꾸렸습니다.

검사를 받을 계획이라면 각 지자체 홈페이지에서 운영시간을 미리 확인하는 게 좋습니다.

온 가족이 모이는 명절인만큼 개인방역에 더 신경써야 할 때인데요.

방역당국은 전통시장과 다중이용시설 등 집단감염이 꾸준히 나오고 있는 곳을 방문했다면, 증상이 없더라도 진단검사를 받아달라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서울광장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전해드렸습니다. (hyunspirit@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