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백신접종에도 마음 못 놔"…검사소 찾는 시민들

사회

연합뉴스TV "백신접종에도 마음 못 놔"…검사소 찾는 시민들
  • 송고시간 2021-09-30 17:06:51
"백신접종에도 마음 못 놔"…검사소 찾는 시민들

[앵커]

혹시나 코로나19에 감염되지는 않았을까 불안한 마음에 검사소를 찾는 시민들이 많은데요.

방역당국은 이번 주말 개천절 연휴와 다음 주 한글날 연휴 동안 이동을 최소화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김예림 기자입니다.

[기자]

검사소가 열리기 전부터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로 긴 줄을 이뤘습니다.

재택근무 중 잠깐 들린 직장인부터 인근 주민까지 많은 시민들이 이곳을 찾았습니다.

<박학노 / 서울 노원구> "구청에 일 좀 하려고 하니까 검사받고 오라고 해서…"

백신 접종을 끝냈지만 불안한 마음에 찾아온 검사자도 있었습니다.

<안영욱 / 서울 노원구> "(백신) 2차까지 완료하고 한 달 이상 지났습니다…최근 확진자가 너무 많이 나와서 3,000명 대도 넘고 의심스러워서 정기적으로 두 달에 한 번 정도는 검사를 받고 있어요."

추석 연휴 이후로 검사자 수가 크게 늘었습니다.

<이은주 / 노원구 보건소장> "추석 전에는 노원구청 임시선별검사소에서 하루 천 명 정도 검사를 했는데 추석 후에는 확진자가 많이 발생해서 하루 1,300명 정도…"

이번 주말 개천절 연휴와 다음 주 한글날 연휴가 연달아 있어 방역 당국도 긴장의 끈을 놓지 못하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연휴 기간 모임이나 여행을 최대한 자제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상원 /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 "불가피하게 여행을 계획하시는 경우라면 소규모 동거 가족 단위로 해주시고 혼잡한 시간은 피하시고 실내보다는 야외에서 짧은 시간 동안 여행지에 머무를 것을…"

방역당국은 만약 여행 전에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있다면 여행을 취소해달라고 재차 강조했습니다.

연합뉴스TV 김예림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