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사용자 친족의 '직장 갑질'…최대 1천만원 과태료

사회

연합뉴스TV 사용자 친족의 '직장 갑질'…최대 1천만원 과태료
  • 송고시간 2021-10-06 17:55:15
사용자 친족의 '직장 갑질'…최대 1천만원 과태료

앞으로 사업장에서 사용자의 4촌 이내 친족인 노동자가 직장 내 괴롭힘을 하면 최대 1천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고용노동부는 오늘(6일) 국무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근로기준법 시행령 개정안이 의결됐다고 밝혔습니다.

개정안에 따르면 직장 내 괴롭힘이 발생한 사업장에서 사용자가 객관적 조사 실시 등 조치 의무를 위반할 경우에도 최대 50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개정안은 오는 14일부터 시행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