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20 18:17:57

프린트

목욕탕 배수구에 다리 빠진 8세 어린이 숨져

전북 정읍의 목욕탕에서 배수구에 다리가 낀 8살 남자 어린이가 물에 빠져 숨졌습니다.

어젯밤(19일) 정읍의 한 목욕탕 온탕에서 8살 A군의 다리가 배수구에 빠졌습니다.

깊이가 1m밖에 되지 않은 온탕에서 A군은 다리를 빼낼 수가 없었고 40여분만에 구조됐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사고 당시 배수구 마개를 열어놓고 자리를 비운 목욕탕 관리인을 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할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