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1 07:38:17

프린트

고교생이 학교서 교사 수차례 폭행…생활지도 불만

생활지도에 불만을 품은 고교생이 교사의 뺨을 때리고 폭행해 경찰이 출동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부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17살 A군이 지난달 28일 오후 2시쯤 부산의 한 고등학교 복도에서 교사 50살 B씨의 뺨을 때리고 팔로 목을 감는 등 폭행했습니다.

경찰은 A군이 자신의 등교 시간 등에 대해 B 교사가 생활지도를 한 것에 불만을 품고 B교사를 찾아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학교 측은 선도위원회를 열어 A군의 징계 수위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사건을 조사 중인 경찰은 “피해 교사가 처벌을 원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전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