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5 17:18:15

프린트

“MB가 특활비 주범”…김백준 ‘방조범’ 구속기소

이명박 전 대통령이 국가정보원에 직접 특수활동비를 요구했다고 검찰이 결론내렸습니다.

서울중앙지검은 4억원의 국정원 자금을 수수한 혐의 등으로 김백준 전 청와대 총무기획관을 구속기소하면서 이 전 대통령을 ‘주범’, 김 전 기획관을 ‘방조범’으로 각각 판단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이 전 대통령이 김 전 비서관에게 국정원에서 돈이 올 것이니 받아두라고 지시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사건의 몸통으로 규정된 이 전 대통령의 기소는 불가피할 전망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