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6 12:14:31

프린트

[뉴스포커스] 드루킹, 대선 때 어떤 일 했길래 대가 요구?
<출연 : 장성호 건국대 행정대학원장ㆍ조대진 변호사>

민주당원의 댓글 조작 사건에 김경수 의원이 연루됐다는 의혹이 터지면서 정치권이 시끄럽습니다.

김경수 의원의 해명 기자회견에도 야당은 “특검을 실시하자”고 주장하고 있고 여당은 “근거 없는 마녀사냥”이라며 차단에 나섰습니다.

이런 가운데 이르면 오늘 김기식 금융감독원장 관련 의혹에 대한 선관위의 판단이 나옵니다.

장성호 건국대 행정대학원장, 조대진 변호사와 함께 정치권 이슈 짚어봅니다.

어서 오세요.

<질문 1> 지난 주말, 민주당 댓글 조작 의혹이 처음 나오고 이후 이런 저런 이야기들이 한 번에 쏟아져 나오다 보니, 많은 국민들이 헷갈려 하실 것 같습니다. 먼저 이번 사건, 어떻게 처음 촉발된 사건입니까?

<질문 2> 김경수 의원은 기자회견을 열고 “해당 친문 논객이 대통령 선거를 도와준 대가를 요구하다 거절당하자 악의적으로 댓글을 조작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런 김 의원의 주장, 사실일까요?

<질문 2-1> 일각에서는 드루킹이 김의원에게 ‘오사카 총영사 등’을 요구하며 협박을 했다는 점을 들어 김 의원은 가담자가 아닌 피해자라고 주장하고 있는데요. 이 부분은 어떻게 보십니까?

<질문 3> 이 부분도 주목해봐야 할 것 같습니다. 바로 김경수 의원의 발언인데요. “드루킹이 대통령 선거를 도와준 대가를 요구하다 거절당했다”는 대목인데, 이 얘기는 곧 드루킹이 대선 당시 오사카 총영사나 청와대 행정관이라는 대가를 요구할만한 어떤 일을 했다는 얘기거든요. 그러다보니, 도대체 둘이 어떤 사이이고 대선 때 어떤 일을 했길래 이런 얘기가 오갔느냐는 의문이 나오고 있어요?

<질문 3-1> 일각에서는 김경수 의원과 드루킹이 100통 이상의 문자를 주고받은 정황을 두고 대선 당시 드루킹을 중심으로 한 조직적 선거부정이 있었던 것 아니냐는 의혹을 보내고 있는데요?

<질문 4> 이번 사태에 대해 여당과 당내 안팎에서는 이번 사건이 “불나방 같은 개인의 일탈”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는데요. 특히 이재명 전 성남시장이 자신도 드루킹으로부터 음해공격을 받았다며 개인적 일탈임을 강조했거든요. 개인적 일탈일 가능성도 있다고 보십니까?

<질문 4-1> 드루킹이 반문인사로 돌변했다면, 反文 댓글을 조작 하면서도 같은 시기에 친문 핵심인사를 지지하고 자신이 “김경수 의원과 청와대의 조직”이라며 모금을 하는 이중행보도 사실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거든요?

<질문 5> 야권은 이번 사건이 제 2의 국정원 댓글 사건이라며 ‘국정조사’를 요구하고 나섰습니다. 특히 이번 사건은 김경수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의 복심임을 강조하며 문재인 정권차원으로 사태를 확대하는 분위기거든요. 국정조사까지 필요한 사안일까요?

<질문 6> 김경수 의원은 일단 내일로 예정된 경남지사 출마 선언을 미루고 이번 사건을 첫 보도한 언론사에 대해 ‘악의적 보도’라며 법적 대응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향후 경남지사 선거에 상당한 영향이 예상되거든요?

<질문 7> 김기식 사태에 이어,김경수 의원의 댓글 조작 사건 연루의혹이 터지면서 민주당으로서는 정말이지 악재에 악재가 겹친 셈인데요. 앞으로 지방선거 영향을 차단하기 위한 민주당의 전략, 어떤 게 있을까요?

<질문 8> 이런가운데 이르면 오늘 김기식 금융감독원장 관련 의혹에 대한 선관위의 판단이 나옵니다. 문 대통령이 하나라도 위법 판정이 내려지면 김 원장을 사임시키겠다고 공언한만큼 선관위가 어떤 판단을 내릴지 궁금한데요. 어떻게 예상하세요?

<질문 9> 광고대행사 직원에게 물이 든 컵을 던져 논란이 된 조현민 대한항공 여객마케팅 전무가 이번에는 자신의 직원에게 소리를 지르고 폭언을 하는 녹음 파일이 공개됐습니다. 해당 파일에서 조전무는 직원을 향해 시종일관 악에 가까운 소리를 지르고 욕설을 포함한 폭언을 해 상당히 충격을 줬는데요. 조 전무, 일단 휴가에서 돌아와 이번 사태에 대해 사과를 했고, 이후 사임할 것으로 알려졌지만 사태가 쉽게 가라앉지는 않을 것 같아요?

<질문 9-1> 경찰은 현재 광고회사 직원에게 물컵을 던진 사건에 대해 내사중이라고 하는데요. 조 전무, 어떤 혐의를 받고 있는 겁니까?

<질문 9-2> 이런 우리사회 오너들의 갑질 사태, 왜 자꾸 반복되는 걸까요?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