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3 09:00:54

프린트

‘여배우 역고소’ 김기덕 “그렇게 살지 않았다”

여배우 성폭력 의혹에 휩싸인 영화감독 김기덕 씨가 자신을 둘러싼 의혹은 허위라고 주장했습니다.

고소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한 김 감독은 취재진에게 “나는 그렇게 살아오지 않았다”며, “방송에 나온 행동을 한 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 감독은 여배우 A씨가 지난해 자신을 강제추행치상 등 혐의로 고소했다가 혐의 없음 처분이 난 것을 두고 최근 A씨를 무고 혐의로 역고소했습니다.

또 지난 3월 ‘영화감독 김기덕, 거장의 민낯’이라는 보도물을 방영한 MBC PD수첩 제작진 등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