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0 19:47:20

프린트

청와대 “가축에서 개 제외하도록 규정 정비”

청와대는 ‘가축에서 개를 빼고 개의 식용을 금지해달라’는 국민청원에 대해 “관련 규정 정비를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재관 청와대 농업비서관은 청와대 SNS방송에 출연해 “개를 포함하는 현행 가축법은 정부가 식용견 사육을 인정하는 것으로 오해받을 수 있다”며 이같이 답했습니다.

또 “개 식용을 법으로 금지하는 문제는 현재 관련 법안이 발의돼 있다”며 “정부도 필요하다면 논의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여전히 반대하는 목소리가 있고 관련 종사자들의 생계대책도 고려해야 하는만큼 사회적 논의에 따라 단계적으로 제도가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ㆍ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