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2 13:20:01

프린트

일본에 풍진 유행…”예방접종 필수ㆍ임신부 여행자제”

질병관리본부는 최근 일본에서 풍진이 유행하고 있어 여행자는 출국 전 예방접종을 완료하고 임신부는 여행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풍진은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으로 미열, 발진 등이 동반되며 감염될 경우 증상이 심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임신 첫 3개월 이내에 감염되면 태아의 자궁 내 발육 부전, 심장질환 등 선천성 기형의 위험이 큽니다.

풍진 면역이 없는 임신부의 경우 임신 중에는 접종을 할 수 없기 때문에 유행지역 여행을 삼가야 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