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0 21:22:50

프린트

“北식량 지원 필요” vs “군사합의 폐기해야”
[뉴스리뷰]

[앵커]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응을 두고 극명한 입장차를 보였습니다.

민주당은 미사일 발사와 별개로 식량 지원이 필요하다는 입장인 반면, 한국당은 남북군사합의 폐기와 외교 안보 라인 교체를 주장했습니다.

박현우 기자입니다.

[기자]

북한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민주당은 한반도 평화에 역행하는 것으로, 남북·북미 관계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 행위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이와 별개로 식량 지원 등 인도적 지원은 전향적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인영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그렇게 하는것이 북을 긴장으로 몰아가지 않고 군사적 수단이 아니라, 대화와 협상의 길로 나올 수 있는 유인책도 된다고 생각…”

9·19 남북 군사합의 위반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따져볼 필요가 있다고 했습니다.

<이인영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법률적이고 문서 상의 엄격성, 이런 것들로는 위반이냐 아니냐 따져볼 수 있겠지만…”

반면 한국당은 명백한 군사합의 위반으로, 우리 국민의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도발행위로 규정했습니다.

<나경원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미사일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대답은 식량 지원이었고요. 문 대통령 덕분에 북한의 미사일 장사가 쏠쏠한 것 아닌가…”

나아가 남북군사합의 폐기와 외교·안보라인 교체를 촉구했습니다.

<백승주 / 자유한국당 의원> “9·19남북군사합의의 전면 폐기를 선언하고, 외교 안보라인을 전면 교체하기 바랍니다.”

<전옥현 / 자유한국당 의원> “정부는 유엔안보리 차원의 대응을 촉구해야 합니다.”

한국당은 문 대통령이 ‘식량 지원’과 관련해 여야 지도부 회담을 제안한데 대해서도 야당을 국정 파트너로 인정하지 않는 정부가 대화와 타협의 의지가 있는지 묻고 싶다며 일단 난색을 표시했습니다.

연합뉴스TV 박현우입니다.

hwp@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ategory: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