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코로나에 자동차 극장방식 '드라이브 인' 콘서트

지역

연합뉴스TV 코로나에 자동차 극장방식 '드라이브 인' 콘서트
  • 송고시간 2020-04-27 13:43:25
코로나에 자동차 극장방식 '드라이브 인' 콘서트

[앵커]

코로나19가 물건 판매나 대여는 물론 공연문화까지도 바꿔놓았습니다.

지난 주말 저녁 경기도 용인에서 라이브 콘서트가 열렸는데 차량에 탑승한채 공연을 관람하는 진풍경이 연출됐습니다.

보도에 강창구 기자입니다.

[기자]

저녁 무렵 넓은 주차장에 자동차들이 줄지어 들어옵니다.

무대 쪽으로 주차된 차량은 대략 200여대, 자동차 극장방식의 라이브 콘서트를 관람하기 위해 온 겁니다.

코로나19 감염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차량간 거리는 사회적 거리두기 범위내에서 떨어져 주차했고 관객들은 별도의 라디오 주파수로 차안내에서 음악을 감상했습니다.

코로나 때문에 외출도 자제했던 관객들은 모처럼 만의 공연을 만끽할 수 있었습니다.

<최희진 / 경기 용인시 보라동> "코로나 때문에 뭔가 집안에서만 있기 갑갑했었는데 여기 같은곳에 나와서 비록 차에서 보지만 가수랑 소통하면서 뭔가 힐링되는 시간…"

관객들은 박수나 함성 대신 리듬에 맞춰 비상등 깜빡이를 켰다 껐다 하는 방식으로 호응했습니다.

<구현모 / 가수> "비상등 깜박이로 손뼉을 쳐주셨는데 노래가 끝나고 나서 막 깜박깜박하는데 그 빛이 너무 재미있고 너무 예뻤던 거 같습니다."

경기 용인시는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친환경 농산물 판매와 어린이 장난감 대여에 드라이브 스루를 도입한 결과 좋은 성과를 거두자 자동차 극장방식의 드라이브인 콘서트를 개최했습니다.

<백군기 / 경기 용인시장> "정말 어렵고 힘든 고난의 길을 조금이나마 격려하고 위로해주는 차원에서 했는데요. 이런 아름다운 음률과 함께 코로나바이러스가 완전히 사라지고…"

코로나19가 상품 판매나 대여는 물론 공연문화까지도 바꿔놓았습니다.

연합뉴스TV 강창구입니다. (kcg33169@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