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공군참모총장 사의 표명…문대통령, 80분 만에 수용

정치

연합뉴스TV 공군참모총장 사의 표명…문대통령, 80분 만에 수용
  • 송고시간 2021-06-04 20:47:43
공군참모총장 사의 표명…문대통령, 80분 만에 수용
[뉴스리뷰]

[앵커]

공군 부사관 성추행 피해자 사망 사건의 책임을 지고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이 사의를 표명했는데요.

문재인 대통령은 즉각 수용했습니다.

군 당국은 이번 사건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지성림 기자입니다.

[기자]

이성용 공군 참모총장은 입장문에서 "일련의 상황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며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곧이어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의 사의 수용 사실을 공개했습니다.

이 총장 입장문이 나온 지 80분 만입니다.

<박수현 /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문재인 대통령은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의 사의를 즉각 수용하였습니다. 사표 수리와 관련한 절차는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입니다."

문 대통령의 즉각적인 수용은 이번 사건에 대한 책임을 물어 공군 수장을 사실상 경질한 것으로 풀이되며, 사건의 '엄정 처리'라는 의지를 재확인한 겁니다.

이미 문 대통령은 "최고 상급자까지 보고와 조치 과정을 포함한 지휘라인 문제도 살펴보고 엄중하게 처리하라"고 지시한 바 있습니다.

이번 사건의 파문이 커지고 있는 만큼 군 지휘라인에 대한 문책이 잇따를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어 보입니다.

한편 군 당국은 사건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국방부 조사본부는 공군 군사경찰의 '초동수사 부실 의혹'을 수사하기 위해 20전투비행단 군사경찰대대에 성범죄수사대를 투입했습니다.

20비행단은 사망한 부사관이 성추행을 당했다고 최초로 신고한 부대로, 성추행 가해자 장모 중사도 이 부대 소속입니다.

군 당국은 이번 수사를 통해 공군 군사경찰 초동 수사 상황을 면밀히 확인해 한 점의 의혹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국방부 검찰단은 공군본부 군사경찰단과 제15특수임무비행단 군사경찰대대를 전격 압수수색했습니다.

유족 측이 이번 사건 외에 최소 2차례 성추행 피해가 더 있었다며 고소장을 제출한 만큼 군검찰은 추가 성추행 의혹에 대한 수사도 병행할 것으로 보입니다.

연합뉴스TV 지성림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