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서울 신규 확진 또 '역대 최다'…선제 검사 확대

사회

연합뉴스TV 서울 신규 확진 또 '역대 최다'…선제 검사 확대
  • 송고시간 2021-07-14 20:47:54
서울 신규 확진 또 '역대 최다'…선제 검사 확대
[뉴스리뷰]

[앵커]

서울의 일일 확진자 수가 또 역대 최다를 경신했습니다.

어제(13일) 신규 확진자 수는 처음으로 600명을 넘겼는데요.

서울시는 선제검사 대상 범위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보도에 박상률 기자입니다.

[기자]

638명, 13일 하루 동안 발생한 서울의 신규 확진자 수입니다.

일주일 만에 일일 확진자 기준 최다 기록을 갈아치웠습니다.

특히 이달 들어 백화점 집단감염 확진자만 160명에 이르는 등 대형유통시설 관련 집단감염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백화점들의 시음·시식 코너 운영을 금지하고 직원 공동이용공간 등에 대한 방역 강화를 주문했습니다.

또 해당 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선제검사를 요청했습니다.

<박유미 / 서울시 시민건강국장> "최근 감염이 다수 발생하고 있는 유통시설에 대해서 검사 확대를 하기 위해서 대형유통시설 종사자 검사 협조 요청을 지금 내린 상황입니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절반 가까이는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사례여서 확진자는 더 늘어날 전망.

역학조사에 대한 어려움이 갈수록 커지자, 서울시는 25개 자치구에 2명씩 역학조사지원반을 파견하고 있습니다.

한편 서울시 생활치료센터는 3,289개 병상 가운데 72.1%가 가동 중이며, 334개 병상 규모의 생활치료센터 1개소가 추가로 운영될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박상률입니다. (srpark@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