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수도권 거리두기 효과 '아직'…8월 연장 가능성

경제

연합뉴스TV 수도권 거리두기 효과 '아직'…8월 연장 가능성
  • 송고시간 2021-07-20 20:54:03
수도권 거리두기 효과 '아직'…8월 연장 가능성
[뉴스리뷰]

[앵커]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가 시행된 지 일주일이 넘었지만 좀처럼 확산세가 잡히지 않고 있습니다.

델타형 변이도 급속도로 퍼지고 있고, 감염재생산지수도 1.3을 넘은 상황인데요.

정부는 이번 주까지 상황을 보고 거리두기 조정 여부를 결정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이진우 기자입니다.

[기자]

최근 코로나19 환자가 중증이 될 가능성은 2%대 지난해 말 4.72%를 보인 이후 지속적으로 감소세입니다.

사망률도 지난해 말 2.7%에서 현재 0.24%로 급격히 낮아진 상황.

백신 접종이 이뤄지면서 60세 이상 고령층을 중심으로 중증환자나 사망자 모두 줄어든 영향입니다.

하지만 60세 미만의 경우엔 지난달 넷째 주 위중증, 사망자 수가 40명이었는데, 이달 첫째 주 77명으로 늘었습니다.

최근 젊은 층 감염자가 늘어나면서 중증환자나 사망자 모두 불어난 것입니다.

<이상원 /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 "젊은 연령이라도 감염된 경우에 100명 중 1명은 중증치료를 받아야 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수도권 지역의 거리두기 4단계가 시행된 지 일주일이 지났지만, 효과는 아직 미미합니다.

전문가들은 감염재생산지수가 1.3을 넘은 상황인 만큼 당분간 강화된 거리두기가 필요하다고 강조합니다.

최근 일주일간 신규 변이의 76%가 델타형으로 확인되는 등 확산 가능성이 높기 때문입니다.

<김정기 / 고려대 약학대학 교수> "2주 정도 기간을 두고 보다 더 강력한 방역조치를 해서 빨리 완화를 시키는 게 맞지 않나…"

정부는 이번 주 상황을 보고 거리두기 조정 여부를 판단하기로 했습니다.

<손영래 /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단계 조정의 효과는 일주일에서 한 열흘 뒤부터 나타나는 부분들인지라 금주의 유행상황을 추가적으로 지켜보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면서 이번 주 뚜렷한 확산세 억제를 위해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습니다.

연합뉴스TV 이진우입니다. (jinu@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