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靑 "남북 통신선 오늘 10시 복원"

정치

연합뉴스TV 靑 "남북 통신선 오늘 10시 복원"
  • 송고시간 2021-07-27 11:12:22
靑 "남북 통신선 오늘 10시 복원"

[앵커]

단절됐던 남북 간 통신 연락선이 오늘 복원됐습니다.

청와대가 긴급브리핑을 열었는데요.

청와대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임혜준 기자.

[기자]

네, 청와대가 조금 전 발표한 내용입니다.

박수현 국민소통수석은 남북이 오늘 오전 10시를 기해 그간 단절됐던 남북 간 통신 연락선을 복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통신 연락선의 첫 개시 통화는 오늘 오전 10시 이뤄졌는데요.

박 수석은 남북 양 정상은 지난 4월부터 여러차례 친서를 교환하면서, 남북관계 회복 문제를 소통해왔다고 전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끊어진 통신 연락선 먼저 복원하기로 합의했다는 겁니다.

박 수석은 이어서 양 정상이 남북 간 하루속히 상호 신뢰를 회복하고 관계를 다시 진전시켜나가는데도 뜻을 같이했다고도 했습니다.

다시 한번 전해드리면요.

남북이 오늘 오전 10시를 기해서 그간 끊어졌던 남북 간 통신 연락선을 복원했습니다.

이는 남북 양 정상이 여러차례 친서를 교환하면서 끊어진 통신 연락선 먼저 복원하기로 합의했다는 설명인데요.

청와대는 양 정상이 남북 간 하루속히 상호 신뢰를 회복하고 관계를 진전시켜나가는 데도 뜻을 같이했다고 밝혔습니다.

남북 연락통신선의 복원은 지난해 6월 9일, 북쪽의 일방적인 조치로 남북을 잇는 통신 연락선이 전면 단절된 지 13개월 만입니다.

남북 통신선 복원을 시작은 곧 남북 소통의 재개를 뜻해 의미가 큰데요.

청와대도 남북 통신 연락선 복원은 앞으로 남북관계 개선 발전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지금까지 연합뉴스TV 임혜준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연합뉴스 TV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채널 23 연합뉴스TV
페이스북
연합뉴스TV
유튜브
연합뉴스TV
네이버
연합뉴스TV